‘1,500m 세계 1위’ 이유빈, 화제의 ‘경례 세리머니’ 예고

뉴스가 끝난 뒤에는 우리 쇼트트랙 대표팀의 마지막 경기가 펼쳐집니다. '평창 챔피언' 최민정 선수와 '세계 랭킹 1위' 이유빈 선수가 나서는 여자 1,500m 경기, 그리고 남자 계주 결승전이 이어집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