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전 결승골’ 포항 정재희, K리그1 3라운드 MVP

K리그1 '디펜딩 챔피언' 전북 현대에 올 시즌 첫 패배를 안긴 포항 스틸러스의 정재희가 라운드 최우수선수로 뽑혔습니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어제 전북과 원정 경기에서 후반 28분 결승 골을 터뜨려 포항의 1대 0 승리를 이끈 정재희를 3라운드 MVP로 선정했다고 밝혔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