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우, 4년 최대 42억 원 KT 잔류

프로야구 2021시즌 통합 챔피언 KT가 '내부 자유계약 선수' 장성우를 붙잡는 데 성공했습니다. 계약액은 4년 최대 42억 원입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