욘스 앞에서 강의한 선수?…강원 최용수 감독과 서민우의 티키타카 기자회견

부산에서 전지훈련을 하고 있는 프로축구 강원이 미디어 캠프 공식 기자회견을 어제 진행했습니다. 지난해 강등 위기의 강원 지휘봉을 잡아 극적 잔류에 성공시킨 최용수 감독은 “축구 선배로서 접근하고 싶다”라며 부드러운 카리스마를 예고했는데요.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