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징 선수촌 의무실을 공개합니다. 선수들이 여기서 연애 상담을 한다고요? [비머in베이징ep.12]

비머가 베이징으로 처음 출장 오던 날. 비행기에서 우연히 특별한 사람을 만났습니다. 우리 선수단 유니폼에 KOR라고 적힌 운동화까지. 누가 봐도 대한민국 선수단 가운데 한 명이었을 그의 정체는 바로 우리 선수들의 건강을 돌보는 주치의였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