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항서 감독 ‘매직’에 베트남 총리 ‘세뱃돈’으로 격려

베트남 축구의 국제축구연맹 월드컵 최종예선 첫 승리를 따낸 '박항서 매직'에 베트남 총리까지 나서 대표팀을 격려했습니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은 1일 베트남 하노이의 미딘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 지역 최종예선 B조 8차전에서 중국을 3대 1로 제압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