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진갑용 아들’ 진승현과 계약금 1억 2천만 원에 사인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가 2022년 신인 드래프트 지명 선수 11명과 입단 계약을 완료했습니다. 유일한 미계약자였던 우완투수 진승현이 최근 계약금 1억 2천만 원에 사인해 마지막 단추를 채웠습니다.

기사 더보기